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내포시대

대전시대 역사 담은 타임캡슐…내년 1월 묻어 100년 뒤 개봉

2012.10.17(수) 14:21:17 | 도정신문 (이메일주소:ktx@korea.kr
               	ktx@korea.kr)

도청이전 기념 타임캡슐 모습(알형)

▲도청이전 기념 타임캡슐 모습(알형)

도청의 내포신도시 이전을 기념하는 타임캡슐이 신청사에 묻힌다.

충남도는 도청이 대전에 있었던 80년간 도정의 발자취를 담은 자료들을 타임캡슐에 수장(守藏)하여 100년 뒤 후손들이 열어보도록 할 방침이다.

캡슐의 생김새는 압력에 내구성이 강한 구(球)의 변형인 알형(가로 180㎝×세로 120㎝)이고 외부 재질은 스테인리스 스틸, 내부는 3단 가로막 구조이다.

캡슐에는 도청이 공주에서 대전으로 이전한 1932년 이후에 생산된 CD, USB, 필름 등 디지털 자료와 인쇄물, 실물 등 8개 분야의 자료 800점을 담는다.

매설 행사는 내년 1월 개청식 때 신청사 주 출입구(도청 이전 기념 상징수인 배롱나무 옆)에서 개최할 계획이다. 개봉은 100년 후인 2112년이다.

또 매립 현장에 캡슐이 묻혀있음을 알리는 위치 표시 조형물도 세울 계획이다.
●정책기획관실 042-220-3362

 

 

도정신문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