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도정뉴스

충남공무원노조 수해복구 ‘구슬땀’

- 김태신 위원장 “특별재난지역 추가지정 시급”

2020.08.11(화) 15:58:35 | 충청남도 (이메일주소:chungnamdo@korea.kr
               	chungnamdo@korea.kr)

충남공무원노조 수해복구 ‘구슬땀’ 1


충남공무원노조 수해복구 ‘구슬땀’ 2


집중호우 피해액 1287억원…응급복구율 51.8%

   
충청남도공무원노동조합(위원장 김태신)은 11일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아산지역을 찾아 수해복구 봉사활동으로 구슬땀을 흘렸다.
 
충남노조 조합원 30여명은 이날 산사태로 피해를 입은 영농법인 ‘자연과 함께 힐링’ 현장을 찾아 토사정비, 가재도구 청소, 바닥청소 등의 수해복구 활동을 펼쳤다.
 
김 위원장은 “이번 집중호우로 금산과 예산 등 다른 지역에서도 피해가 너무 심각해 정부의 ‘특별재난지역 추가지정’이 시급하다”고 목소리를 높인 뒤 “시름에 빠져있는 수해지역을 돕기 위해 공무원들이 함께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충남지역에서는 이번 집중호우로 모두 9개 시·군에서 1131명의 이재민이 발생했으며, 농작물 침수 등으로 1342억원(접수건수 1만1878건)의 피해가 발생했다. 이에 도는 공무원과 자원봉사자 2만5197명을 투입했으며, 11일 현재 응급복구율은 55.7%다.


담당부서
충청남도공무원노동조합
041-635-5822
 

충청남도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1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