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도정뉴스

여름철 천수만 양식장 피해 예방 시스템 가동

- 2020년 고수온 피해 최소화 계획 수립… 민·관·학·연 협력 대응 강화

2020.05.25(월) 17:03:23 | 충청남도 (이메일주소:chungnamdo@korea.kr
               	chungnamdo@korea.kr)

여름철 천수만 양식장 피해 예방 시스템 가동 1

여름철 천수만 양식장 피해 예방 시스템 가동 2

올 여름 폭염 발생이 우려되는 가운데, 충남도가 천수만 해역의 고수온 피해를 줄이기 위한 총력 대응에 나섰다.
 
도는 25일 천수만 해역 고수온 피해 대응을 위해 민·관·학·연이 함께하는 ‘2020년 천수만 고수온 피해 최소화 계획’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특히 올해는 따뜻했던 지난 겨울 날씨의 영향으로 수온이 높게 형성돼 여름철 천수만 해역의 양식어업 피해가 우려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도는 지난해 성공적으로 추진한 바 있는 고수온 피해 최소화 추진 전략을 보완해 시행키로 했다.
 
우선 도는 시·군과 함께 다음 달부터 천수만 지역 현장의 가두리 양식어장에 대한 예찰 및 수온 변화 모니터링을 강화한다.
 
고수온 특보 발령 시에는 도와 시·군, 국립수산과학원 서해수산연구소가 합동 현장 대응반을 꾸려 현장 예찰을 실시하고, 피해 발생 여부를 지속 확인하는 등 피해 현장 조사 및 신속 복구를 지원한다.
 
아울러 도 공식 사회관계망(SNS) 계정을 통해 양식 밀도 낮추기, 그물갈이 및 세척, 차광막 및 대응 장비 사전 설치 등 어류 생존율 향상을 위한 양식어가의 자율적인 실천 운동도 추진한다.
 
도는 어업인 스스로 고수온에 강한 대체 품종을 입식하도록 유도하고, 조기 출하 및 양식 밀도 조절, 고품질 사료 공급 및 먹이 양 조절 등 양식 환경 개선을 위한 교육도 진행한다.
 
또 양식 현장에서 어류 생존율 향상에 효과가 높은 산소 공급 장치 등 대응 기자재 시설을 설치해 수온 26℃부터 조기에 액화산소를 공급하고, 면역 증강제를 투여해 양식 어류의 건강을 관리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효과적인 고수온 대안 도출을 위해 민·관·학·연으로 구성한 민간 자율 협의체 ‘천수만 지역 수산 거버넌스’를 운영하고, 전문가 자문을 받는다.
 
국립수산과학원, 수협 등 유관기관과의 협력도 적극 추진한다.
 
국립수산과학원은 실시간 수온 정보를 제공하고 고수온 단계별 양식 어장 관리 요령 등 해황 속보를 발간할 예정이며, 오는 2020년까지 고수온 저감 방안 등 대응 기술 현장 실험 및 가두리 양식 품종 개발 등을 실시한다.
 
수협은 양식수산물재해보험 고수온 특약 가입률 향상에 힘을 모을 예정이다.
 
충남대 충청씨그랜트센터는 오는 2022년까지 천수만 환경 변화에 따른 양식 시험 등 어업인 소득 증대 방안을 연구한다.
 
도는 이러한 단기 대책과 함께 중장기 대책으로 ‘중층침설식 가두리 시범 사업’을 추진 중이며 성장 상태를 꾸준히 모니터링해 천수만 외측 해역에 양식 어장 개발 가능성을 검토, 어장 이설을 추진할 계획이다.
 
김종섭 도 수산자원과장은 “지난 해 가동한 고수온 대응 시스템을 강화해 양식 어가의 피해를 최소화 할 것”이라며 어업인의 관심과 동참을 당부했다.
 

담당부서
수산자원과 수산자원팀
041-635-4137
 

충청남도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1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