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화면컨트롤메뉴
인쇄하기

먹거리

역사의 중심에 있었던 해미읍성의 축제

2019.10.13(일) 18:10:41 | 서영love (이메일주소:hush7704@naver.com
               	hush7704@naver.com)

이 글은 충청남도 도민리포터의 글입니다. 충청남도 공식 입장과는 다를 수 있습니다.

올해로 제18회를 맞이한 서산 해미읍성축제는 조선 음식이라는 먹을거리에 대한 기억을 남기고 막을 내렸습니다. 막을 내리는 날이어서 그런지 몰라도 사람들이 정말 많은 날이었습니다. 
 
역사의 중심에 있었던 해미읍성의 축제 1
 
읍성의 역사를 보면 대한민국의 역사보다 더 오랫동안 옛날 사람들은 읍성 생활을 했다고 합니다. 지금은 대도시의 도심이 중심 역할을 하지만 예전에는 읍성을 중심으로 생활하며 지역생활권이 조성이 되었을 것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역사의 중심에 있었던 해미읍성의 축제 2
 
해미읍성의 본래 이름은 '해미내상성(內廂城)'이며 충청도 병마도절제사영은 원래 덕산에 있었는데, 해미가 새로운 병영지로 선택된 데에는 이 지역이 서해안에 접경한 것은 물론 그 위치가 이산(伊山)·순성(蓴城)·남포(藍浦) 3진의 중간 지점으로서 군사적으로도 효율적이었기에 1652년(효종 3) 청주로 옮겨가기 전까지 약 230여 년간 군사권을 행사하는 거점이었던 곳이라고 합니다.  
 
역사의 중심에 있었던 해미읍성의 축제 3
 
서산의 해미읍성 축제 중에 인기 있는 체험프로그램은 바로 국궁입니다. 원래 국궁의 거리보다는 짧은 거리이지만 비교적 활시위가 당기기 쉬워서 자신의 국궁 재능을 테스트해볼 수 있습니다.   
 
역사의 중심에 있었던 해미읍성의 축제 4
 
보통 읍성의 경우 성벽을 쌓은 자연석은 거칠게 다듬어 굄돌을 넣는 방식으로 쌓았으나, 그 가운데는 초석(礎石)이나 당간지주(幢竿支柱) 같은 것을 깨뜨려 쓴 것도 있다고 합니다.
  
역사의 중심에 있었던 해미읍성의 축제 5
 
축제 하면 바로 먹을거리를 즐기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다양한 먹거리도 먹어보고 다시 돌아봅니다.  
 
역사의 중심에 있었던 해미읍성의 축제 6
 
역사의 중심에 있었던 해미읍성의 축제 7
 
이제 한국의 문화를 즐기기 위해 찾아오는 외국인들도 흔하게 볼 수 있습니다.  
 
역사의 중심에 있었던 해미읍성의 축제 8
 
특히, 1866년 박해 때에는 1천여 명이 이곳에서 처형되었는데, 천주교 박해 당시 관아가 있던 해미읍성으로 충청도 각 지역에서 수많은 신자가 잡혀와 고문받고 죽음을 당했다고 합니다.
 
역사의 중심에 있었던 해미읍성의 축제 9
 
보통 읍성의 주변으로는 해자를 파놓고 방어에 유리하도록 하는데, 해미읍성은 해자를 파지 않고 주변에 탱자나무를 심어서 방어하였다고 합니다. 지금은 탱자나무를 찾아볼 수가 없습니다. 탱자나무의 가장 비극적인 쓰임은 '위리안치(圍籬安置)'였다고 합니다. 이는 옛날 죄인을 귀양 보내 주거지를 제한하는 형벌로서 집 주위에 탱자나무를 빙 둘러 심어 바깥출입을 못하게 한 것을 말하는 것입니다.  
 
역사의 중심에 있었던 해미읍성의 축제 10
 
말이 작은 편이어서 아이들을 위한 체험으로 활용이 되었습니다. 말에 아이를 태우고 해미읍성의 내부를 한 바퀴 돌아보는 코스입니다.  
 
옛날에는 성을 쌓고 주위에 ‘해자(垓字)’라 하여 둘러가면서 못을 파고 그도 모자라 성 밑에 탱자나무를 심었다고 합니다. 특별한 장비를 갖추지 않으면 탱자나무 가시를 뚫고 성벽을 기어오르는 일이 쉽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이런 성을 탱자성이란 뜻으로 ‘지성(枳城)’이라 했습니다.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지성은 충남 서산의 해미읍성인 것입니다.  
 

서영love님의 다른 기사 보기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댓글 작성 폼

댓글작성

충남넷 카카오톡 네이버

* 충청남도 홈페이지 또는 SNS사이트에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합니다.

불건전 댓글에 대해서 사전통보없이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